"20만원 줄테니 맥주 한 잔하고 같이 자자" 승객에게 성매매 제안한 택시기사 > 보도자료

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"20만원 줄테니 맥주 한 잔하고 같이 자자" 승객에게 성매매 제안한 택시기사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-05-11 17:43 조회140회 댓글0건

본문

 

 

한 택시기사가 여성 승객에게 성매매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.

 

SBS 보도에 따르면 지난 1일 밤 집으로 가기 위해 택시를 탄 여성 A씨는 60대 택시기사로부터 성매매 제안을 받았다. 

 

택시기사는 "애인이 있냐", "결혼은 했냐" 등의 질문을 하고 "남편 말고 애인을 만드는 건 어떠냐"고 전했다.

 

A씨가 "2살짜리 애가 있다"고 했지만 택시기사는 "20만원 줄 테니 맥주 한 잔하고 같이 자자"며 성매매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. 베트남 국적의 A씨는

 

늦은 밤 달리는 차 안에서 공포에 떨어야 했다.

 

문제는 A씨 부부가 택시기사를 신고했지만 경찰은 “적용할 혐의가 마땅치 않다”는 답변을 했다. 

 

현행법상 성희롱은 직장 내 성희롱에 대해서만 규정이 있다. 경찰은 성매매 제안 발언만으로는 성매매 특별법 적용도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.

 

택시기사는 “남편이 없는 줄 알고 그랬다”는 반응을 보였다. 또한 “아가씨인 줄 알았는데 유부녀인 줄 몰랐다” “남편한테 전화해서 일을 크게 만든 것

 

같다” 등의 말을 늘어놓았다.

 
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상호 : 경북여성현장상담센터 새날  |  사업자등록번호: 506-82-65400
주소 : 경북 포항시 북구 용당로 109번길 9 (2층)  |   TEL : 054-231-8297  |  FAX : 054-231-1465  |  E-mail : saenal82970@hanmail.net
copyright 2017 SAENAL. all right reserved.